information
サイトの更新履歴はコチラから 

話題の商品

広告スペース



広告スペース



広告スペース



Home >> "MBN 시사기획 맥 22회(3)-프랜차이즈의 덫 가맹점주 "울고 싶어요"" の動画ページ | サイトマップ |
広告スペース
"MBN 시사기획 맥 22회(3)-프랜차이즈의 덫 가맹점주 "울고 싶어요"" の動画はこちら

"MBN 시사기획 맥 22회(3)-프랜차이즈의 덫 가맹점주 "울고 싶어요"" について
■ 프랜차이즈의 덫 가맹점주 "울고 싶어요" 작년 기준, 전국가맹점 수 17만 개를 넘은 국내 프랜차이즈산업의 시장 규모는 무려 77조원, 가맹점 수는 17만개를 넘어섰다. 모두들 본사의 든든한 뒷받침과 인지도를 믿고 프랜차이즈를 선호하지만 정작 가맹본사와 가맹 점주들 간의 분쟁은 끊이질 않고 있다! 과연 그 이유는 무엇일까? 반 강제적인 인테리어 공사와 메뉴 리뉴얼, 서로 같은 브랜드끼리 경쟁하는 상황은 물론, 본사에만 유리하도록 작성된 미심쩍은 계약서까지! 이러한 본사의 횡포 앞에 가맹 점주들은 생업을 포기하거나 울며 겨자먹기로 사업을 이어갈 수밖에 없는 상황! 심지어 동네 빵집에까지 영향을 미치고 있는 프랜차이즈의 불공정은 무엇 때문에 비롯되는 것일까? 프랜차이즈 본사와 가맹점간 상생경영은 불가능한 것일까. 문제가 심각해지자 정부에선 모범거래기준법을 내놓았지만 업계에서는 늑장대응이라며 회의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는데... 프랜차이즈의 횡포! 시사기획 맥에서 취재했다.

"MBN 시사기획 맥 22회(3)-프랜차이즈의 덫 가맹점주 "울고 싶어요"" に関連する動画はこち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