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formation
サイトの更新履歴はコチラから 

話題の商品

広告スペース



広告スペース



広告スペース



Home >> "김동길 "문재인 전 후보, 사람 구실 못한다고 생각해"" の動画ページ | サイトマップ |
広告スペース
"김동길 "문재인 전 후보, 사람 구실 못한다고 생각해"" の動画はこちら

"김동길 "문재인 전 후보, 사람 구실 못한다고 생각해"" について
(서울=News1) 정윤경 기자="애국가도 안 부르는 서울시장이 대한문 앞에서 자기들끼리 취임식을 했다. 이런 미친X들" "이번 대선을 위해 얼마나 많은 분들이 피를 흘렸는지. 후손들에게 낯을 들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으나 겨우 막았다" "윤창중이 도대체 인수위 들어와서 잘못한 게 뭐가 있나. 보수 성향 언론도 잘못" 보수단체인 국민행동본부는 16일 오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박근혜 정부 출범에 거는 기대'라는 주제로 시국강연회를 개최했다. 이날 두 시간 가량 진행된 시국강연회에서는 보수성향의 정치·언론인들이 강연자로 나서 야권인사에 대한 원색적인 비난을 쏟아냈다. "박근혜 후보가 승리할 걸 미리 알고 있었다"고 입을 뗀 김동길 연세대학교 명예교수는 이정희 전 통합진보당 대선후보와 문재인 전 민주통합당 대선후보, 박원순 서울시장에 대한 비난을 이어갔다. 김 교수는 "(토론할 때 이 전 후보가)입을 다물고 있을 땐 괜찮았는데 입을 여니 이부터 드라큘라와 같았다"며 "아주 악귀처럼 얘기했다. 같은 여성에게 부드럽게 얘기하지는 못할망정 '당신을 떨어뜨리기 위해 나왔다'고 말을 하는데 큰일 날 여성이다"라고 말했다. 문 전 후보에 대해선 "대선후보가 돼서 김대중 전 대통령 묘소만 찾았다. (문 전 후보는)사람 구실 못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박원순 서울시장과 관련해 김 명예교수는 "애국가도 안 부르고 태극기도 안 흔드는 사람이 대한문 앞에서 자기들끼리 취임식을 했다. 이런 미친X들"이라고 비난했다. 대표적인 보수 논객 조갑제 조갑제닷컴 대표는 이번 대선에서 언론의 역할이 올바르지 못했다고 말했다. 조 대표는 "좌편향 언론은 종북인 문재인을 '진보'로 표현했다. 거짓말을 했다"며 "이번 대선은 '보수'대 '진보'의 대결이 아니라 '대한민국' 대 '반 대한민국 세력'의 싸움이었다"고 밝혔다. 변희재 미디어워치 대표는 대통령직인수위원회(인수위) 출범 이후 언론 보도에 대해 진보 성향의 언론뿐 아니라 보수 성향 언론까지 싸잡아 비판했다. 변 대표는 "이명박 정권 때 우리는 좌파 언론과 싸우면 됐는데 요즘 인수위 상황을 보면 좌파·우파의 구도가 아니라 '일단 물어 뜯고 보겠다'는 성격이다"며 "윤창중 대변인이 (보수 성향 매체에서까지)물어 뜯기는 걸 보면 가관인데 그 분이 잘못한 것이 도대체 뭐냐"고 주장했다. 서정갑 국민행동본부장은 "국민 대통합은 반드시 종북세력을 제외해야한다"며 종북세력을 견제했다. 그러면서도 "사이비 우파는 종북세력보다 더 나쁜 X들이다"며 보수 진영을 흐트러뜨리는 세력을 비판했다. 이날 강연회에 참석한 이한구 새누리당 원내대표는 "이번 대선을 위해 얼마나 많은 분들이 피를 흘렸는가. 후손들에게 낯을 들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었으나 겨우 막았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강연회에는 1000여명이 넘는 중장년층이 몰려들어 북새통을 이뤘다. 준비된 좌석보다 많은 인원이 참석해 무대 위뿐만 아니라 강연장 밖 복도까지 발디딜 틈 없이 북적였다. 두시간여 동안 강연에 집중한 이들은 '대한민국 만세'를 외치며 이날 행사를 마무리했다.

"김동길 "문재인 전 후보, 사람 구실 못한다고 생각해"" に関連する動画はこちら